This website does readability filtering of other pages. All styles, scripts, forms and ads are stripped. If you want your website excluded or have other feedback, use this form.

김혜수, 전속계약 만료 싸이더스 HQ와 결별

본문바로가기

전체메뉴

신문보기|보이스뉴스 ENG|中文|日文

닫기 일일 외국어 산책오늘의 운세 ENG中文日文 전체메뉴

김혜수, 전속계약 만료 싸이더스 HQ와 결별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추천해요 이전기사 보기“나와 다른 것을 틀리다고 규정 말아야”… 종교지도자들 국민통합 노력 당부 다음기사 보기JTBC “유시민, 조국 보도 근거없는 주장 사과하라” 문화 더보기

김혜수, 전속계약 만료 싸이더스 HQ와 결별

입력 2009-04-01 07:40수정 2009-09-22 15: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트렌드뉴스

닫기

# 오늘의 핫 이슈

대통령 국회 시정연설일왕 즉위식정경심 23일 영장실질 심사노신영 前국무총리 별세법무·검찰개혁 아프리카돼지열병 美대사관 침입공수처 신설 갈등
톱스타 김혜수가 소속사 싸이더스HQ와 결별할 것으로 알려졌다.

2월 말 소속사와 전속 계약이 만료된 김혜수는 현재까지 재계약 절차를 밟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김혜수가 소속사와 헤어져 새로운 길을 모색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2000년 싸이더스HQ 출범과 함께 소속사와 인연을 맺어온 김혜수는 현재 드라마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엔터테인먼트부]

[화보]대한민국 대표 섹시 패셔니스타 김혜수

[화보]대표적인 섹시스타, 영화 ‘모던보이’의 김혜수

[관련기사] ‘결식 아동 돕는’ 김혜수 “나눔은 작은 것을 나누는 것”

[관련기사] 김혜수, 국제구호단체 홍보대사 위촉

[관련기사] ‘4인 4색’ 열애설에 대처하는 여자스타들의 자세



창닫기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김혜수, 전속계약 만료 싸이더스 HQ와 결별베스트 추천 뉴스

Copyright by dongA.com All rights reserved.

추천해요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문화 많이 본 뉴스

  1. 1“나와 다른 것을 틀리다고 규정 말아야”… 종교지도자들 국민통합 노력 당부
  2. 2단풍이 물들고, 억새가 춤춘다…가을여행 어디로 갈까?
  3. 3‘친정엄마’ 제작사 대표 잠적설…나문희 측 “출연료 못 받아”
  1. 4“中서도 ‘김지영’ 열풍… 여성들 ‘딱 내 이야기’라며 공감”
  2. 5디자인과 예술작품으로 재탄생한 을지로3가 숨은 ‘핫플레이스’
  3. 6한국당 “tbs는 좌파의 해방구 됐다” 비판, 與 “청취율 높아… 판단은 시청자 몫” 반박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트렌드뉴스

많이 본

  1. 1정경심 구속 기로…운명 결정할 송경호 판사는 누구?
  2. 2무장軍 5만명, 장갑차 서울 진격…‘탄핵 정국 작성 계엄’ 문건보니
  3. 3민주당이 잊고 있는 4년 전 호남 지지율 8%의 악몽[여의도 25시/황형준]
  4. 4오신환 “文대통령, 남 탓도 일관성 있게해야…조국사태 누가 일으켰나”
  5. 5황교안 “조국 장관 사의 수리 잘했다”에 말 돌린 文대통령

댓글이 핫한

  1. 1文대통령 “국민통합 저부터 노력”…원행스님 “화쟁 가르침”
  2. 2‘고위직 범죄수사’ 공수처 설치 찬반의견 국민들에 물었더니…
  3. 3‘원조親盧’ 유재일 “나치에 괴벨스 있다면 文정권엔 유·김 있다”
  4. 4[박제균 칼럼]대통령 복 없는 한국, 국민 바뀌어야 나라 지킨다
  5. 5與, 공수처법 이달 처리 의지… 한국당 “장기집권 노린 독재법” 반발

베스트 추천

  1. 1[박제균 칼럼]대통령 복 없는 한국, 국민 바뀌어야 나라 지킨다
  2. 2檢 “정경심, 2018년 WFM 주식 차명 매입… 동생 집에 숨겨둬”
  3. 3서울대 총장 “‘학기 중 복직’ 조국, 꼭 그래야만 했나 생각들어”
  4. 4검찰, 정경심 구속영장 결단…‘조국 수사’ 중대 분수령
  5. 5오신환 “文대통령, 남 탓도 일관성 있게해야…조국사태 누가 일으켰나”

당신만 안본 뉴스

오피니언
사설
오늘과내일
횡설수설
광화문에서
동아광장
정치
청와대
국회정당
북한
외교안보
행정자치
경제
기업CEO
부동산
금융
IT
자동차
사회
교육
노동
사건사고
국제
생활문화
스포츠
연예
이슈
연재
트렌드뉴스
오늘의신문
일일외국어
보도자료
다국어뉴스
영어
중국어
일본어
신문보기
보이스뉴스|RSS

동아일보 회사소개| 문화스포츠사업| 신문박물관| 인촌기념회| 화정 평화재단| 신문광고안내| 구독신청| 독자서비스| 정정보도 신청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 대표번호: 02-2020-0114

동아닷컴 회사소개| 광고 (인터넷, 전광판)| 제휴안내|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고영준)| 기사제보| 사이트맵| RSS

주소: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 Tel: 02-360-0400 | 등록번호: 서울아00741 | 발행일자: 1996.06.18 | 등록일자: 2009.01.16 | 발행·편집인: 박원재

Copyright by dongA.com All rights reserved.

SNS에서도 동아일보의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페이스북트위터

닫기
비즈N
동아오토
동아부동산
헬스
트래블
반려동물
스포츠동아
MLB파크
보스
VODA
도깨비뉴스
SODA
잡화점
아이돌픽
IT동아
이벤트
매거진
신동아
주간동아
여성동아
매거진동아
동아비즈니스리뷰
하버드비즈니스
리뷰코리아
어린이동아
과학동아
어린이 과학동아
수학동아
에듀동아
동아신춘문예
동아방송 DBS